위즈군의 라이프로그
Reboot... Search /

대입수능과 삶에 도움되는 이야기들

2008.11.12 12:23
아침 출근길에 지하철 역에 붙어있는 수능 시험장 안내 글을 보고, 내일 2009학년도 대입 수능이 있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너무 오래 전 일이라 이제는 생각도 나지 않지만 되돌아 보면 당시에는 인생의 모든 것이 걸린 것 같다는 생각도 들고, 오직 한가지만 보였던 시기로 기억이 됩니다.

2009학년도 대학수학능력 시험장 안내


요즘 세대는 어떤지 몰라도 시험에 대한 부담감과 해방감과 같은 감정은 비슷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저 역시 수능이 끝나고 느낀 해방감과 허탈함으로 방황도 하고, 조금 많이 풀어졌던 것 같습니다. 지금 생각하면 시험이 끝난 시기가 조금 먼 자신의 미래에 대해 조용히 생각해보기 좋은 때인 것 같습니다.
해방감을 느끼는 것은 좋지만 거기에 따라오는 허탈함과 방황의 시간은 줄이는 것이 좋겠지요.

수능을 준비하는 수험생분들 시험 잘 보고, 좋은 결과를 기원합니다. 그리고 시험이 끝난 후 뜻있는 시간을 보내면 좋겠습니다. 마침 온누리님의 블로그에서 다시본 글에서 마음에 드는 문구만 골라봤습니다.

하버드대학 도서관에 쓰여 있는 글
1. 지금 잠을 자면 꿈을 꾸지만, 지금 공부하면 꿈을 이룬다.
4. 오늘 할 일을 내일로 미루지 마라.
6. 공부는 시간이 부족한 것이 아니라 노력이 부족한 것이다.
7. 행복은 성적순이 아닐지 몰라도 성공은 성적순이다.
10. 남보다 더 일찍 더 부지런히 노력해야 성공을 맛 볼 수 있다.
11. 성공은 아무나 하는 것이 아니다. 철저한 자기 관리와 노력에서 비롯된다.
13. 지금 흘린 침은 내일 흘릴 눈물이 된다.
16.  미래에 투자하는 사람은 현실에 충실한 사람이다.
21. 꿈이 바로 앞에 있는데, 당신은 왜 팔을 뻗지 않는가?
23. 졸지 말고 차라리 자라.
25. 가장 위대한 일은 남들이 자고 있을 때 이뤄진다.
27. 불가능이란 노력하지 않는 자의 변명이다.
28. 노력의 대가는 이유 없이 사라지지 않는다.
29.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그리고 도움될만한 또 다른 글들도 있습니다.
관련 링크 : 성공에 관한 명언들 / 시기에 관한 명언들 / 개발자의 프로젝트 후유증 탈출하기

선생님이 "시험 끝났다고 너무 풀어지지 말아라."하는 충고의 말이 그때는 귀에 들어오지 않았지만 시간이 지난 후에 알게 되는 것 같습니다. 어른들의 말은 참 멀게 느낀게 얼마 안된것 같은데 시간이 흘러서 이런 이야기를 하는 나이가 된것 같네요. (오해하실 것 같아 이야기 하지만 전 아직 미혼에 젊은 사람입니다.)

아침에 우연히 본 안내문 때문에 이런 저런 이야기를 적어봤습니다.
마지막으로 다시 한번 수험생 분들 좋은 결과 있기를 기원합니다.
TISTORY 운영 2008.11.13 08:18 신고 E / R
안녕하세요.티스토리 입니다^^
회원님의 포스트가 현재 다음 첫화면 카페.블로그 영역에 보여지고 있습니다. 카페.블로그 영역은 다음 첫화면에서 스크롤을 조금만 내리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님께서 작성해 주신 유익하고 재미있는 포스트를 더 많은 분들과 함께 나누고자 다음 첫화면에 소개 하게 되었으니, 혹시 노출에 문제가 있으시다면 tistoryblog@hanmail.net 메일로 문의주시기 바랍니다.
앞으로도 티스토리와 함께 회원님의 소중한 이야기를 담아가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위즈 2008.11.13 09:27 신고 E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Scaldi 2008.11.13 11:09 E / R
와.. 다음 첫 페이지 축하드려요 ㅎ
오늘 수능 ^^
조금먼 미래를 생각해도.. 역시 노력만이 살길이라고 답은 나오지만 아직도.. 계속 제자리만 맨돌고 있으니.....ㅠㅠ
위즈 2008.11.13 15:12 신고 E
미래가 선명하게 보이지는 않아도 하루하루 열심히 살다보면 좋은 날이 오겠지요^^
오늘 하루되 즐거운 하루 되세요.
supermain 2008.11.13 12:57 신고 E / R
블로그 잘 봤습니다. 제 카페도 놀러와 주세요. ^^ http://dramacity.gg.gg
위즈 2008.11.13 15:13 신고 E
gg
랄라 2008.11.13 14:17 E / R
수능인데 참 날씨가 따뜻해요. 옛날엔 정말 추웠었는데.. 수능날은 추워야 제맛인데! ㅋㅋㅋㅋ
위즈 2008.11.13 15:14 신고 E
개인적으로 추운날을 좋아하지 않아서..^^
즐거운 하루되세요.
레몬트리 2008.11.13 16:08 E / R
좋은 글이 정말 많네요^^
잘 구경하고 갑니다..
내년에 전 수능을 보거든요..
힘이 되는 명언들이 참 많네요..
감사합니다^^!!
위즈 2008.11.13 18:04 신고 E
감사합니다. 이제 1년 이네요.^^
남은 1년 열심히 하면 좋은 결과 있을 거예요.
공부 하다 힘들면 가끔 들려주세요.^^ 즐거운 하루되세요.
2008.11.13 19:56 E / R
전 모두다 공식적으로 밀어주고있는 한 가지에 몰두할 수 있고, 최선을 다 할 수 있고, 허탈할지언정 짜릿한 해방감을 느꼈던 그때 그날이 그립습니다. 워낙 틀린문제에 집착하는 편이 아니었더래서 점수야 아무렴... 일단 너무 속 시원했구, 집에 가서 따뜻한 밥과 아랫목을 느끼고싶어서 기분좋게 집으로 돌아가던... 그때 그 공기가 생생하네요. 요며칠 전 맨날 '부러워' '부러워'만 연발했다죠.
지금은 제가 뭔가 몰두한다고, 모두다 전폭지원해주는것도 아닐뿐더러, 뭔가 몰두하고싶어도 환경이 안 따라주는 경우가 많다는.
위즈 2008.11.13 20:05 신고 E
살다보면 그렇죠~! 저도 가끔은 그때로 돌아가고 싶어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Name : Password : Blog : ( )

위즈군의 라이프로그

Category

전체 (569)
개발 (0)
정보 (0)
일상 (0)
정리중 (569)
Total:2,191,997
Today:3 / Yesterday:17
Powered by Tistory / Skin by 위즈 / Copyright Click Here 라이센스정책 rss 2.0